9살소년 여행가방 감금살해 여성 항소심 징역 25년…”살인 맞다”(종합)

동거남의 9살 아들을 7시간 동안 여행가방에 가두고 위에 올라가 밟아 숨지게 한 40대 여성이 항소심에서 징역 25년을 받았다. 대전고법 형사1부(이준명 부장판사)는 29일 성모(41)씨의 살인·아동복지법상 상습 아동학대·특수상해 혐의 사건 항소심에서 징역 22년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25년형을 내렸다. 재판부는 “오랜 시간 밀폐된 여행가방에 들어 [본문전체 2021-01-29T11:33:0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