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이 바이러스 확산…유럽 각국, 입국금지 조치 추진

독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영국과 아일랜드, 포르투갈, 남아프리카공화국, 브라질 등에서의 입국을 금지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독일 쥐트도이체차이퉁(SZ)이 29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라 유럽 내에서 벨기에와 네덜란드, 스위스 등에 이어 독일까지 안팎으로 빗장을 걸어 잠그는 국가가 늘어나고 있다. 호르스 [본문전체 2021-01-29T19:44:0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