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최대 항공사, 종이 운항시간표 발행 67년 만에 없앤다

일본 최대 항공사인 전일본공수(ANA·젠닛쿠)가 여행사 등에 배포해 온 종이 운항시간표를 67년 만에 없앤다고 요미우리신문이 11일 보도했다. ANA는 1954년 시작한 여객기 종이 운항시간표 발행을 67년 만에 중단하기로 했다. 인터넷과 스마트폰 이용이 보편화하면서 종이로 만든 시간표를 찾는 사람이 거의 없어졌기 때문이다. 이번 결정으로 현재 공항 터미널 [본문전체 2021-01-11T14:0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