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객 굶으며 여행가는 아시아나 기내식 대란 … 언제 정상화 될까

여객기에 기내식을 제때 못 실어 승객들을 굶기거나, 출발이 늦어지는 기내식 대란에 대해 아시아나항공 사장이 공식 사과했다. 하지만 이미 불에 타 버린 공장이 재가동되지 않는 한 한동안 …

뉴스 수집 시각 :2018-07-04T02:42: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8070454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