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화천… 미지의 공간, 숲과 물의 고요한 향연

화천의 여름은 고요하고 신비로운 녹음의 세상이다. 세인의 발길이 닿지 않은 미지의 공간에 숲과 물이 뒤엉키며 깊은 생태계의 향연을 만들어낸다. 화천 북한강을 따라 민통선 지역을 거슬러 …

뉴스 수집 시각 :2018-07-01T22:09: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daily.hankooki.com/lpage/life/201807/dh20180702070046138860.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