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과 시간에 따라 달라지는 ‘아오모리’ 온천여행

일상을 보내다 보면 어깨 위로 묵직한 무게감이 느껴질 때가 있다. 아무리 손으로 주무르고, 마사지를 받아 봐도 뻐근함은 쉽게 가시지 않는다. 그런 순간이면 일본의 온천 생각이 간절해지곤 …

뉴스 수집 시각 :2018-06-22T08:49: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www.nocutnews.co.kr/news/4989421